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01-27 06:26

  • 뉴스 > 복지

안성42번 확진자는 죽산 소재 학교 관련자?안성시 42번 확진자 관련 230명 전수검사

죽산 소재 초·중·고등학교나 대학교 관련 확진자인 듯

기사입력 2020-11-30 10:46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2

오늘(30) 죽산 거주 시민으로 추정되는 안성 42번 확진자에 대한 동선을 안성시가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했다.

일단 동선이 학교가 포함되어 있는 것으로 보아 교직원, 학생, 학부 등 학교 관련자인 것으로 추정되지만 학교 이름이나 초등학교인지, 중학교인지, 고등학교인지 대학교인지 공개하지 않고 있다.

그리고 안성 42번 확진자 관련 230명에 대한 전수검사 완료라는 공개는 아직 검사 결과는 나오지 않았다는 얘기고 학생들이 다수 포함되어 있을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또한 접촉자 1명에 대해 검사 및 자가격리에 들어갔다고 안성시는 공개했다.

검사 결과 여부에 따라 집단 확진 가능을 배제할 수 없다는 얘기다.

그리고 아직 감염경로가 밝혀 지지 않고 있다.

한편 안성시 홈페이지 공개 일시는 아직도 2020-11-30-18:00로 뒤죽박죽이지만 고쳐지지 않고 있었다.

현재 시간 1610인데 이미 오전에 18시 공개로 되어있는 것은, 지금의 정보공개가 가상 시나리오나 미래에 일어날 상황을 안성시 공개했다는 황당무계한 것으로 읽히고 있는 것이지만 뭔 말인지 모른 채 뒤죽박죽 행정을 이어 예지력 행정을 해가고 있는 셈이다.

▲ 공개일시가 18시로 되어 있다. 1시간 30분여분 후에나 겨우 맞는 시간이다.지금은 16시 22분이다.


1신

죽산에서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11월에만 9명 발생...아직도 공개 오류 있어

안성시 40, 41, 42번 확진자 병상배정중

2020년 11월 30일 10시 30분 현재.

[속보] 안성시에 따르면 30일 죽산면에서 코로나19 안성시 42번 확진자가 발생했다.

그러나 이동경로에 역학조사중이라고 발표돼 아직 감염경로가 밝혀지지 않은 확진자다.

발생 문자나 홈페이지 공개때 구체적으로 밝히던 것을 최근 확진자접촉이라는 추상적인 공개로 바뀌고 처음으로 역학조사중이라고 밝혀 지역내 감염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됐다.

1130일 편재 11월에만 9명째 확진자가 나오고 있는 것이고 어제 확진된 안성시 40번과 41번 확진자는 아직 병상배정중이다.

그런데 발표 일시가 <2020-11-30 18:00>로 되어있다.

현재 시각 <2020-11-30-11:30>인데 발표 6시간 30분 앞당겨 발표한 꼴이다.

 

자치안성신문 ()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
등록된 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