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01-27 06:26

  • 뉴스 > 사회

불법 유동광고물 수거해 오면 보상금 준다

안성시 불법광고물 포상제 내년 1월부터 시행

기사입력 2020-12-27 21:42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안성시는 도시미관을 저해할 뿐만 아니라 보행자의 불편과 운전자의 안전사고를 유발하는 불법 광고물을 시민들이 직접 수거하고 보상받는 불법 유동 광고물 수거보상제를 내년 1월부터 시행한다고 밝혔다.

수거 대상은 도로변 전신주, 가로등, 가로수, 신호등 등에 부착되어 있는 불법광고물(현수막, 벽보, 전단 등)이다.

, 안성시 지정 게시대와 교통사고 안내, 미아 찾기, 안전사고 안내, 선거 홍보 등의 공공목적 현수막과 아파트 단지와 건물 내에 부착배포된 옥내광고물은 제외된다.

광고물 유형별 보상금 지급기준은 현수막 1장당 대형(5이상) 1,500, 소형(5미만) 1,000, 벽보 1장당 전면부착(접착제) 500, 부분부착(테이프) 200, 전단 100장당 5,000, 명함형 전단 100장당 2,000원이며 1인당 월 50만 원 이내로 지급한다.

수거보상을 받으려는 시민은 매주 수요일 거주지 읍··동사무소에 수거한 광고물과 증빙서류(정비 전후 현장사진)를 제출하면 된다.

황형규 기자 mirhwang71@naver.com

 

 

관리자 (news660@naver.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
등록된 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