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09-24 18:52

  • 뉴스 > 사회

서해그랑블아파트 주민 소화기로 큰 피해 막아

기사입력 2021-09-05 22:43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안성소방서(서장 고문수)는 지난 718일 오후 7시경 공도읍 소재 서해그랑블 아파트 거주자가 에어컨 실외기실 쪽에서 틱틱거리는 소리에 나가서 문을 열고 확인해보니 실외기 상부에서 연기와 화재가 발생하여 소화기로 신속한 초기진화 후 119에 신고하여 큰 피해를 막았다고 밝혔다.

이날 소화기로 화재를 막은 관계자는 샤워를 하고 나와 보니 에어컨 실외기 실에서 틱틱하는 소리가 나서 문을 열고 확인해 보니 실외기 상부에서 연기와 불이 나고 있는 것을 발견하고 소화기를 사용하여 자체진화 하면서 119에 신고했다고 말했다.

고문수 안성소방서장은 공동주택에서 발생한 화재로 자칫 큰 재산과 인명피해가 발생 할 수 있었다. 그러나 신속한 대처로 더 큰 피해가 발생하는 것을 막을 수 있었다. 주택용소방시설(소화기·단독경보형감지기)의 설치가 중요하다고 말했다.

황형규 기자 mirhwang71@naver.com

 

 

자치안성신문 (news660@naver.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