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09-24 18:52

  • 뉴스 > 환경/미디어

‘미세먼지 집중관리구역’ 민관 공동 회의

기사입력 2021-09-08 20:51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안성시는 지난 달 31일 공도행정복지센터 2층 상황실에서 미세먼지 집중관리구역 추진사업 관련 의견 청취를 위한 민관 공동협의체 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송석근 환경과장 등 관계공무원과 민간위원인 유영만 공도노인회 회장, 황경애 블루밍1리 이장, 박윤경 지속가능발전협의회 사무국장, 임정택 공도기업인협의회 회장, 유태호 비엠씨 팀장 등 총 8명이 참석한 가운데 회의를 진행했다.

안성시는 지난 해 107일 공도읍 만정리 일원을 미세먼지 집중관리구역으로 지정하고 학교 내 수직정원 조성, 경로당 미세먼지 차단 방진망 설치, 미세먼지 안심쉼터 설치, 도로변 미세먼지 저감장치 설치, 미세먼지 청정 특화거리를 조성 등 올해 약 28억원 예산을 투입하여 미세먼지 특화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이 사업에 대한 의견을 수렴하고자 민관 공동협의체를 구성하고 회의를 개최했다.

이번 회의에서 나온 주요 의견으로는 경로당에 미세먼지 차단 방진망 설치 확대, 암모니아 등 악취를 발생하는 축사 점검 철저, 미세먼지 저감 민관연계사업 추진, 불법소각 금지를 위한 환경교육 확대, 어린이집 등 취약시설 미세먼지 저감사업 확대 등이 있었다.

또 공도읍 만정리 784번지 일원 미세먼지 청정 특화거리 조성사업 공사현장을 방문해10년 이상된 기존 보도블럭을 공기정화 투수블럭으로 교체하는 이유 등에 대해 설명하고 통행에 불편을 초래한 점에 대한 양해와 협조를 요청하였으며, 해당 사업에 대해 안전하고 신속하게 공사를 마무리해 쾌적하고 머무르고 싶은 친환경적인 공간으로 만들 계획이라고 사업 취지를 설명했다.

송석근 환경과장은 미세먼지 집중관리구역 민관협의체 회의 시 제시된 의견은 검토 후 내년 미세먼지 정책에 반영할 계획이다. 앞으로 시민들과 지속적으로 소통할 수 있는 자리를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황형규 기자 mirhwang71@naver.com

 

 

자치안성신문 (news660@naver.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