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1-27 12:46

  • 뉴스 > 사회

‘안성시청소년어울림마당’ 폐막 ‘희망’

청소년들의 희망 쌓기 개막부터 총 5회로 종지부
연시청수 7,000여뷰를 기록하며 청소년참여, 문화·예술의 장 조성

기사입력 2021-11-30 21:35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희망을 부제로 청소년들의 다양한 끼와 재능을 발휘하게 될 ‘2021안성시청소년어울림마당 폐막식이 오는 124일 오후 3시 안방으로 달려간다.

()한국청소년복지문화원 안성지부(지부장 김영식)가 주관한 청소년어울림마당은 비대면 PRE-OPENING ‘복면끼왕이라는 부제로 첫 문을 열었으며, 102일 특별프로젝트 안성을 그리다에 이어 마지막 5번째 장 폐막식 희망을 남기고 있다.

이날 폐막식 희망은 대면과 비대면 공연으로 펼쳐지며 10여 개 댄스, 밴드, 보컬, 힙합 동아리들의 공연(오후 3~5)7개 체험 부스에서 체험활동(오후 1~3)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폐막식을 찾은 청소년들과 안방 시청자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할 계획이다.

김영식 지부장은 다양한 문화 활동의 생산자·소비자로서 주도적으로 문화 활동에 참여하고 있는 청소년들의 문화적 감수성을 표출해낸 한해였다면서 “‘유튜브 한국청소년복지문화원 안성지부 채널을 방문하여, 마지막 폐막식을 통해 많은 시청자가 청소년들에게 희망 쌓기라는 응원의 박수를 보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여성가족부와 안성시가 주최하는 청소년어울림마당은 학업에 지친 청소년들에게 건전한 놀이문화를 제공하여 스트레스 해소와 자발적으로 움직일 수 있는 청소년 문화형성에 기여하고 있다.

또 올해 열린 어울림마당은 현재까지 연시청수 7,000여 뷰를 기록하며 청소년들이 각 테마별로 학교 및 지역사회와 다양한 청소년 문화를 연계·융합해 지역 특성에 맞는 상설 청소년 문화·예술의 장을 조성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황형규 기자 mirhwang71@naver.com

 

 

자치안성신문 (news660@naver.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