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6-29 20:57

  • 뉴스 > 사회

안성시·경찰서 ‘민원실, 특이 민원 대비 훈련’

기사입력 2022-05-04 06:39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안성시와 경찰서가 민원실에서 발생하는특이 민원에 대한 훈련을 실시했다.

안성시는 지난달 26일 시청 민원실에서 안성경찰서와 합동으로 민원담당 공무원, 청원경찰, 경찰 등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민원인 응대 과정에서 발생할 수 있는 폭언·폭행 등 특이 민원 발생 비상 상황에 대비한 모의훈련을 실시했다.

이번 모의훈련은 최근 빈번하게 발생하고 있는 악성 민원인의 폭언·폭행 등으로부터 민원담당 공무원을 보호하고, 주변 방문민원인의 2차 피해를 신속하게 예방·대처할 수 있는 현장 대응능력을 향상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훈련은 상황별 민원응대 매뉴얼에 따라 민원인 진정과 중재 시도, 녹음 실시, ‘112 안심 비상벨호출, 피해공무원과 일반 방문민원인 대피, 민원인 제압, 경찰 출동, 가해 민원인 경찰 인도 순으로 실제상황을 가정해 실시됐다.

특히, 안성경찰서와 협조체계를 구축해 안전한 민원환경 조성을 위해 설치한 비상벨을 통해 사건 발생 시 경찰서 출동 여부를 확인하는 데 중점을 두었다.

특히, 5분 이내에 도착한 경찰관이 민원인을 진정시켜 마무리하는 것으로 모의훈련을 마쳤다.

한편, 안성시는 특이 민원 응대법 안내서를 제작해 민원 관련 부서에 배포하고 관련 교육을 실시해 민원담당 공무원이 악성과 특이 민원 응대 매뉴얼을 숙지할 수 있도록 했다.

황형규 기자 mirhwang71@naver.com

 

자치안성신문 (news660@naver.com)

  • 등록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댓글1

스팸방지코드
0/500
  • 저런 케이스가...
    2022- 05- 04 삭제

    몇년전 안성시청 민원방에 정말 장기간 고질적인 민원이 있었다................[1] 이런 인터넷민원이나 민원이의 동의없이 행정력으로 자체삭제할수 있는 권한을 만들고, 접근 차단하는 방법이나 만들어라.............[2] 개인장사나 일반기업들은 책임자급[ 국. 과장]이 적극 나서는데 왜? 창구직원들만 시달려야 하냐? 국.과장들이 패스하니까 결국은 시장이 나서는것 아닌가?............[3] 지금 저런상황은 극히 없는 케이스다. 사실 [인.허가]관련부서가 민원의 집결지인데, [부결난 사항]대해 책임자급이 설명해주는 제도를 만들어라. 그게 2차민원방지에 유효한 처방이다............[4] 김보라시장 다시되도 제발 같지않은 [청렴결의 학예회]좀 그만좀 하고